십자군 이야기 1
국내도서>역사와 문화
저자 : 시오노 나나미(Nanami Shiono) / 송태욱역
출판 : 문학동네 2011.07.07
상세보기

필자는 역사를 좋아한다.
역사는 철저하게 원인과 결과에 의해서 진행된다. 
물론 역사라는게 항상 승자의 입장에서 작성된게 대부분이라 과연 이게 사실인지에 대한 의구심은 들지만 말이다..-_-;
역사중에서도 전쟁은 한문화의 발전에 있어서 절대적으로 필요한 부분이라 할수 있다. 전쟁으로 인해 한쪽 문명은 쇠퇴하지만
승자쪽의 문화는 비약적인 발전을 이루게 된다.  과연 전쟁이 없었다면 현재의 문명까지 올수 있었을까 싶기도 할정도다.

필자는 중세유럽과 제2차 세계대전에 항상 흥미를 가지고 있다. 그래서 이 번에 십자군 이야기가 나왔다고 해서 기뻐했는데
아쉽게도 1권만 출간된 상태고 이후는 아직 예정이다.ㅜㅜ..
아무튼 이번에 읽은 십자군 이야기는 "로마인 이야기"의 작가 시오노 나나미의 신작이다.(나중에 시간이되면 한번 읽어볼 로마인 이야기...음..)

십자기 이야기 1권에 실린 내용은 약 8회차에 이르는 십자군 원정중 약1차에 해당되는 이야기에 해당되는 내용이 주이다.
카노사의 굴욕으로 유명(-_-)한 하인리히4세 황제는 굴욕 이후에 교황에 사사건건 태클을 건다!.
이에 교황의 권위는 자꾸만 약해지고 결국 교황 우르바누스2세는 교황권 강화를 위해 특단의 방법을 제시하게 된다. 
그것이 바로  "신이 그것을 원하신다!(Deus lo vult)" 그 한마디에 이슬람 세력과의 약 200년 전쟁을 예고하는 십자군 원정..
당시 면죄부를 남발, 순교를 권하며 십자군을 모집. 예루살렘 해방이라는 대전제를 이루기 위해 머나먼 원정길을 떠나게 된다.

책내용의 1차 원정단에는 여러 왕족의 사람들이 나오는데 필자는 그중에서 "탄크레디"라는 인물은 상당히 흥미로웠다.
20대의 젊은 나이에도 불구하고 전투에 있어 상당히 재능이 있어 소수의 병력으로도 이슬람의 세력들을 부셔나가며 자신의 소신에 있어 힘에 굴복하지 않는 모습등.. 아쉽게 30대 중반의 나이로 병사하게되는게 안타까울뿐이다.
아무튼 이 1차 십자군 원정으로 드디어 예루살렘을 탈환하며 이후 예루살렘왕국을 건설하게 된다

이후에도 계속된 이슬람과의 예루살렘을 두고 전쟁이 계속되는데 이후 80여년후에 이슬람 전설의 술탄 "살라딘"이 등장하는데 난 작가가 어서 빨리 살라딘을 등장시켜주길 바랄뿐이다.!! 언제쯤 완결이 될지는 모르겟지만..;;;..후속편이 부디 빨리 나오길..
아울러 작가가 살라딘을 어떻게 묘사할지 궁금할뿐이다.

영화 "킹덤오브헤븐" 에서 살라딘이 나와 주인공과 대결을 하게되지만 어디까지나 영화일뿐이라서 그의 위대함을 묘사하기엔 부족함이 있다.후에 살라딘 책을 한번 읽어봐야겠는데 아쉽게도 국내에서 잘 설명된 책이 없어서 쉽게 보지 못하고 있는 실정..;

아무쪼록 이 작가분이 전에 로마인 이야기는 1년에 한편씩 발표했는데 이번작은 언제쯤 후편이 나올련지..ㅜㅜ..마냥 기다릴수밖에..

'Movie, Book' 카테고리의 다른 글

[책] 새벽 거리에서  (0) 2011.11.22
[책] 658, 우연히  (0) 2011.11.21
[책] 십자군 이야기 - 1  (2) 2011.09.26
[책] 코브라  (0) 2011.09.15
[책] 여왕벌  (0) 2011.08.05
[책] 모방범  (0) 2011.07.19
  1. shovelswingman 2011.09.26 10:07

    읽고 싶었던 책이긴 한데..
    저자가... 로마인 이야기 저자라... 뭐랄까 나름 편향이 많이 치우쳤다라는 소리를 들어서..
    읽을까 말까 고민중인 책인데.....

    • eqzero 2011.09.26 21:26 신고

      ㅋㅋ 확실히 내용중에 작가의 주관적인 내용이 들어가있는건 맞다. 확실한 근거가 없다보니 작가 본인의 생각을 많이 첨부한거 같음..
      역사서이긴한데 작가의 사족이 들어간게 좀 아쉽긴 하지만 결국 다른 역사서들과 같이 보고 비교하면서 객관적인 부분만 받아들여야 하지 않을까..
      그것은 너의 역량!! ㅋㅋㅋㅋ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