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맵API에서 정확한 위치를 찾고자 할경우 위도와 경도를 사용해서 검색하는 API도 제공해주고 있다.

이를 위해 기본적으로 위도와 경도값을 알아야 하는데 이를 쉽게 확인이 가능하게 서비스해주는 페이지가 있어 링크를 단다.


http://universimmedia.pagesperso-orange.fr/geo/loc.htm


검색란에 위치를 검색하고 나면 위도와 경도값이 나오는데 그부분을 사용하면되고

좀더 정확한 위치를 찾고자한다면 지도화면에서 포인트를 드래그해서 가져다 놓으면 위도/경도 정보가 변경이되니 

그걸 사용하면되겟다.

'Dia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구글맵에서 위도 경도 확인  (2) 2012.06.15
제5회 개발자를 위한 共感세미나 후기.  (2) 2011.09.28
XBOX360 키넥트!!  (0) 2011.07.04
요즘 일상..  (0) 2011.06.28
새로운 보금자리로 이전...  (1) 2010.11.29
2010년. 경인년 새해가 시작됐네...  (0) 2010.01.04
  1. shovelswingman 2012.07.01 08:56

    흠 너네집 좌표가 37.50514 127.06057 였군....

  2. 2012.07.09 12:04

    비밀댓글입니다

반지의 제왕 세트
국내도서>소설
저자 : J. R. R. 톨킨(John Ronald Reuel Tolkie) / 김번역
출판 : 씨앗을뿌리는사람 2007.05.28
상세보기

후아..장장 3개월이나 걸린 반지의 제왕;;;
연말연시가 끼면서 제대로 독서할 시간이 없었다는 핑계를 대지 않고서는 답이 안나오는 3개월이였다..음..
왜 이렇게 오래걸린건지 그거참..;;;

나니아 연대기와 어스시와 더블어 3대 판타지 소설중의 하나인 "반지의 제왕"은 판타지 영화 매니아인 필자에게  시리즈는 항상 그 이후에 나오는 판타지 영화들의 비교 기준이 되는 영화였다.
"반지의 제왕" 1편이 2001년에 개봉했지만 이 책을 보면서 내용 이해를 위해서 다시한번 1편부터 복습했는데 다시봐도 역시 너무 잼있다.ㅜㅜ..
아무튼 이런 영화의 원작을 소장하고픈 마음을 가지고있다가 결국 세트를 구매했다..

개인적으로 영화를 먼저본게 책을 보는데 있어 이해가 많이 되었는데 영화를 보지 않았다면
대규모 전투라던지 거대한 성의 표현부분 또는 요정들과의 만남부분등을 아무리 읽어도 그려지지 않는 부분들이 많았는데;;;
영화를 다시 보면서 중간중간 무릎을 치며 깨달은부분이 종종있더랬다..ㅎㅎ;;;
소설내용이야 워낙 유명한 영화다보니 굳이 썰을 풀필요는 없을거같고 사루만의 죽음부분은 불쌍해서 여운이 남는다..;;

하지만 좀 아쉬운게 아무래도 번역부분인데 아무리 원작자인 J.R.R 톨킨의 의도였다지만 너무 우리나라 실정에 맞춰 번역을
해버린통에 영화를 먼저본 나로서는 책의 인물과 지역등에 대한 설명부분이 너무 낯설었다..;;
아라곤이 성큼걸이..드워프인 김리를 난쟁이 김리..빌보 배긴스가 골목쟁이 빌보등..음..;
또 웬 시적인 부분이 그렇게 많은지.맨날 노래만 불러 애네들은..;;

곧 반지의 제왕 이전 내용격인 호빗 영화가 개봉한다. 이또한 기대되는 영화중에 하나인데 다시금 나오는 골름과
그때는 회색이였던 백색의 간달프..빌보배긴스가 나온다니 어여 개봉하기만을 기다린다.

'Movie, Book' 카테고리의 다른 글

[책] 반지의 제왕  (0) 2012.02.13
[책] 십자군 이야기 2  (0) 2011.11.23
[책] 새벽 거리에서  (0) 2011.11.22
[책] 658, 우연히  (0) 2011.11.21
[책] 십자군 이야기 - 1  (2) 2011.09.26
[책] 코브라  (0) 2011.09.15
십자군 이야기 2
국내도서>역사와 문화
저자 : 시오노 나나미(Nanami Shiono) / 송태욱역
출판 : 문학동네 2011.11.03
상세보기

오오 벌써(?) 2권을 출시할줄이야..
로마인 이야기로 유명한 시오노 나나미라면 이것도 1년에 한권씩 쓸줄알았는데 의외로 빨리 출시되었다.후후

신이 그것을 바라신다! 이 한마디로 시작된 십자군 2백여년의 역사중에 1권에서는 십자군의 생성이유와 그에 따른
1차 십자군 얘기. 그리고 이슬람세력의 계속된 패배에 예루살렘 "해방" 에 성공하기까지의 이야기라면
이제 2권에서는 본격적으로 이슬람세력이 반격에 나서고 그에 따른 2차 십자군 원정의 얘기가 다뤄졌다.
아울러 이슬람 최고의 술탄인 "살라딘"도 드디어 등장하게 된다.

예루살림을 뺏기고 위협을 느낀 이슬람은 누레딘이라는 통치자가 나오게 되고 1차 십자군들에게 뺏겻던 땅들을
수복하게 이르른다 이에 예루살렘에서는 다시금 유럽에 십자군 원정을 요청하게 되는데
2차 십자군 멤버는 1차때와는 다르게 멤버들이 다소 빈약스럽다..물론 1차때는 영주급들이였다면 2차는 왕급들이
왔지만 전투경험이 부족하고 이슬람세력도 1차때처럼 어설프게 당하지만은 않게되면서 2차 십자군은 뭐 해보지도 못하고 철수하게 된다..;;

그리고 곧 누레딘의 시대가 가고 살라딘이 나오게되면서 이슬람쯕은 그야말로 전성기를 마련하게 된다.
살라딘은 그동안 나눠져있던 이슬람세력들을 통합하게 되고 이어 예루살렘 되찾기위한 준비를 하게된다.
당시 예루살렘 왕이였던 보두앵4세는 문둥병에 걸려있었지만 누구보다 용맹했고 영리했기에 20대 초반의 나이였지만
마흔후반의 살라딘과 겨뤄 부족함이 없었다.
보두앵4세의 죽기전과 이후의 이야기가 영화 "킹덤 오브 헤븐" 이 이부분에 해당된다.
결국 보두앵4세의 죽음과 후계자의 부족한 자질로 인해 살라딘에게 예루살렘을 뺏기게 된다.

2권에서는 여기에서 막을 내리게 되는데 이제 3권에서는 3차 십자군과 그후의 이야기가 진행될텐데 우선 이 3차 십자군이 멤버가 좋다.. -_-;
붉은수염 프리드리히 1세, 존엄왕 필리프, 그리고 사자왕 리처드1세.. 이 3명이 그들이다..
특히 사자왕 리처드1세와 살라딘의 얘기는 흥미로운데 과연 3권에서 잘 설명주려나..;;

전 3권짜리라 다음에 나오는 3권이 마지막권인데 1차 십자군과 2차십자군으로 2권을 채워버렸으니 3권에서는 너무 많은 내용이 축소 되거나 삭제되지 않을까 걱정이군..
여튼 3권도 빨리 나오길 바래야지...음..

'Movie, Book' 카테고리의 다른 글

[책] 반지의 제왕  (0) 2012.02.13
[책] 십자군 이야기 2  (0) 2011.11.23
[책] 새벽 거리에서  (0) 2011.11.22
[책] 658, 우연히  (0) 2011.11.21
[책] 십자군 이야기 - 1  (2) 2011.09.26
[책] 코브라  (0) 2011.09.15

+ Recent posts